아직도 활동하고 있다는게 소름끼침 남의 가정파탄까지 내고 딸까지 자살하게 만들었는데..이미지 세탁 대박이네 ㄷㄷ

아무것도 모르고 티비 나올때마다 좋은 사람인줄 알았다는게 소름돋는다 ;;;;

 

l3hYQq.jpg

 

서울서부경찰서는 31일 가수 태진아군(21.본경 조방헌)과 모건설회사 사장부인 김보환씨(47)를 간통혐의로 서울지검에 구속송치했다.


이 날 송치되어 서울지검 유길선검사의 심문을 받은 태군은 "작년 4월 신촌 로우터리근처 OB맥주호올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을때 김부인 일행이 이곳에서 술을 마시면서 자리에 불러 처음 알게 됐으며 작년 7월말 인천올림포스호텔에서 첫 정을 통하는 등 응암동 모 여관과 청계천의 모 호텔등에서 모두 3차례 걸쳐 정을 통했으며 지난 26일 오후 1시경 응암동 모 여관에 같이 들었다가 김부인의 남편과 형사들이 들이닥쳐 발각됐다"고 진술했다.

"음반취입 등 교제비로 태진아군,6백만원 받아썼다" 서울지검 유길선검사는 5일하오 간통혐의로 구속된 가수 태진아군(21)과 김보환씨(47)에 대한 2차신문을 했다. 이 날 신문에서 김씨는 구류신문때 간통한 사실이 없었다는 진술을 뒤엎고 그 간 20차례 태군과 불륜의 관계를 맺었으며 현금 6백만원을 준 사실이 있다고 진술했다.


또한 태군은 이 날 검찰신문에서 김씨로부터 받은 6백만원 중 1백만원은 옷을 마추는데 썼고 나머지 5백만원은 례코드취입비와 각 방송국 프로듀서 54명에게 출연교제비조로 주었다고 진술했다.


이후 구속중인 태진아는 김보환과 남편의 이혼 합의와 고소취하로 석방되었다.

이 사건으로 인해 김보환의 딸은 자살하였으며 김보환의 남편은 H건설 사장자리에서 물러났고 당시 부사장이었던 이명박이 사장이 되었다. 

 

5C9M2o.png

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

전설의 가수 오리 새로 뜬 근황(feat.방송 나옴)
전세기타고 바캉스 떠난 SM, 이수만 회장과 함께 1등석을 ...
한국인 성생활 설문조사
고영욱이 고등학생이던 손연재 SNS에 남긴 글에 누리꾼들 '...
일본은 가위바위보도 이겨야 한다의 올바른 예
여초 남초 예쁘다고 난리인데 10년째 못 뜬 연예인